블로그에 글을 쓴다. 그 다음 페이스 북에 링크를 건다. 마케팅이 아닌 나만의 방식이다. 그간 행적을 페이스 북이 정리해 준다. 정리가 안되는, 정리하고 싶지도 않은 나에게 딱 좋은 제안이다. 나는 어떤 생각을 하며 사는가? 1년을 정리해 본다. 정리한 내용에서 나를 알 수 있다. 산 속의 나를 밖으로 끄집어 내 준 장본인이 바로 페이스 북이다. 감사할 일이다. 

두 이미지 속에 맥락이 있다. 나는 사진가이자, 포토테라피스트이다. 주제의 대부분이 사진이며, 결과적으론 사진과 관련이 있다. <대부분은 사진이며, 모두는 사진이라.> 이런 말이 옳을 것이다. 여행, 요리, 그리고 반려동물에 관해 글을 썼다. 그리고 백승휴 자신을 언급했으며 사진, 이야기, 포토 테라피스트 등 다양한 단어를 쓰고 있다. 나는 사진을 통해서 사람과 대화하는 좋아한다. 결국 이 과정이 치유적 행위임을 증명하고 있다. 백승휴를 언급한 %를 보면 나는 나를 워낙 좋아하나 보다. 난 나를 세상에서 제일 사랑한다. 이런 확신을 준 페이스 북! 칭찬하는 과정 속에  나 스스로는 긍정의 옷을 입는다. 세상, 참 좋다.

페이스 북 예찬, 나보다 나를 잘 아는 그!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Posted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백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장민호 2018.05.16 2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집운영하실분 (해외.국내)에서 고수익올리실분 모집합니다




    제반사항 다 맟추어드리며 전화상담에 자신있는분들 모집합니다




    기존에 찔러보기하실분들 사양하고 사기칠려는사람들 사양합니다




    서로 믿고 winwin하실분들 모집해봅니다







    대표번호및 070 인터넷전화기 매입합니다 법인통신관련이나 별정통신사분들




    자신있는업체 모셔봅니다






    문의카톡:callme2580

공간 사용설명서. 이렇게 딱 정해놓고 강의안을 짜기 시작한다. 자신감인지 아니면 겁없는 건지. 실행하는 과정에서 답이 나온다는 확신 때문이다. 우선 공간에 대한 사전적 의미로 부터 시작한다. <공간은 아무 것도 없는 빈 곳>이라고 답하고 있다. 빈 곳이란 의미가  끌린다. 그럼 그곳엔 뭘 담아야 하는가. 그릇 같은 건가? 사람, 사물, 풍경 뭐 할 거 없이 막 채우면 되는 건가. 이런 시작이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결론을 짓기까지 가본다.

사전적 의미처럼 공간은 빈 게 틀림없다. 비로소 세상이 빛과 함께 탄생 되었듯, 빛과 같은 드러내주는 무엇의 존재가 필요하다. 공간에 피사체의 등장으로 공간을 채우거나 관계 짓기 시작한다. 계기나 소재의 등장에 의해 서서히 꿈틀거리기 시작한다. 공간은 피사체와 동시에 숙성될 기간이 필요하다. 그것은 시간이다. 무한대 곱하기 제로는 제로인 원리처럼 이 중에서 중요하지 않은 것은 없다.


기본적으로 삼박자가 맞아야 한다. 무엇 하나 엉뚱하게 조화를 깨는 행위는 오래 지속될 수 없다. 세상이 그렇다. 우주의 원리에서 지구가 태양계에서 살짝만 비켜 돌아도 산산 조각나고 마는 오묘함처럼 말이다.

같은 공간에 인간의 등장이라. 서로를 비교하는데 같은 배경은 필수다. 배경이 의미를 가지고 있거나 그때 그때 다르면 기준을 잡고 비교하기가 어려워진다. 배경이 피사체를 설명하기 때문이다. 동일한 배경 앞에 선 피사체를  비교 검증하기에 좋다. 또한 이 사진은 정복을 입었기에 더욱 각각이 보인다. 나는 오랫동안 인간을 찍어왔다. 이럴 경우, 묘한 매력을 느낀다. 같은 상황에서도 각각의 인간이 서로 다르기 때문이다. 

공간에 사람이 들어간다? 사람은 공간을 사용하는데 자기만의 방식이 있다. 누군가의 생각을 따라 하지 않고 그걸 가져다가 자기화한다. 세상이 다 똑같으면 얼마나 재미없을까. 이 사진 속의 모습들은 몸짓하나 표정하나도 다르다. 사진을 찍으러 공간 속으로 들어가는 다른 형태를 띤다. 그러니 사진이란 그 속의 피사체들은 각각의 다름을 보여주는 건 너무 당연하다. 

공간은 인간과 같은 치사체의 진입과 일정 시간을 숙성시켜야 비로서 의미가 된다.  의미 부여이다. 그 의미가 부여되면서 세상이 탄생된다. 공간, 그것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우리는 행복해야 한다.

공간 사용 설명서, 공간이란 의미.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Posted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백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