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사진 콘텐츠 전문가’ 로 인생 2모작을 시작한다

위- 작품명:예림(서정하 작) /아래- 작품명:Indian Chef(서정하 작)

[송현주 기자] ‘인생은 60부터’라는 말처럼 뒤늦게 새로운 도전을 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이러한 인생 2모작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해 중앙대 지식산업교육원에서 ‘인물사진 콘텐츠 전문가’ 과정 16기를 모집한다.

중앙대학교 지식산업교육원 ‘인물사진 콘텐츠 전문가’ 과정에 참여했던 사진가 서정하(58세)씨는 중견기업을 다니다가 만난 사진이 그의 삶을 바꿔 놓았다. 그는 “8년 전 인도여행 중 사진 한 장이 주는 의미가 흥미롭겠다는 그것이 사진가의 길로 밀어 넣었고 이 자리까지 왔다”고 말했다.

이어 서씨는 “촬영에 임하면서 모델과의 소통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나는 지금 ‘Dream Project’를 진행 중이다. 소외당한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자 한다. 이번 과정을 마치면서 바뀐 것 중 하나가 고객을 찾아간다는 것이다. 사진이라는 콘텐츠로 ‘더불어 살아가는 삶’에 동참하고 있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인물사진 콘텐츠 전문가’ 과정의 백승휴 주임교수는 “진정한 작가는 나이50이 넘어야 한다고 했다. 삶의 경험과 학습을 통한 노련미가 더욱 멋진 사진을 만들어 낼 것이라 생각한다. 세상에 빛을 주고자 많은 이들이 열정적으로 사진가의 길을 걷고 있다. 인생 2모작을 준비하는 사람이나 즐거운 삶을 꿈꾸는 사람은 도전하라!”며 조언했다.

한편 중앙대 지식산업교육원의 ‘인물사진 콘텐츠 전문가’ 과정은 홈페이지나 전화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아트백)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presslife@bntnews.co.kr

Posted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백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