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진을 보니 감회가 새롭다.
1년전 미국에서 받았던 master degree 수여식 장면이다.
사진명장이 된 것이다. 

Posted by 포토테라피스트 백승휴 백작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